택시에 깔린 백합화 - 사랑밭새벽편지택시에 깔린 백합화 - 사랑밭새벽편지

Posted at 2016.11.25 11:39 | Posted in 마음으로기도하며/사랑밭새벽편지


택시에 깔린 백합화

엄마와 아이가 택시를 타려고 기다리고 있었다
한 여자가 백합 꽃다발을 들고 가다 도로변에 떨어뜨렸는데
그때 마침 택시 한 대가 지나가며 꽃이 바퀴에 깔리고 말았다

주위에 향기로운 백합내음이 진동했다
그 모습을 보던 아이는 엄마에게 말했다
“엄마~ 꽃이 바퀴에 깔려버렸어... 어떡해?”

엄마가 잠시 머뭇하더니 아이에게 말했다
"그래, 사람도 저렇게 기막힌 아픔으로 견디며
낮아져야 아름다운 향기를 뿜어 낼 수 있는 거란다..."

- 쟌 에드워드 -

아픔을 삭이며 많이 참아 내는 사람이
더 많은 이들을 포용 할 수 있습니다^^

- 오늘은 아름다운 향기가 나는 하루 되시길... -


아리에스 - 꽃은 다시 피고
  음악 자세히보기  






이 글에 공감하시면 아래 MY공감 하트를 눌러 주세요. ^^



저작자 표시
신고

Name __

Password __

Link (Your Website)

Comment

SECRET | 비밀글로 남기기